관련 기사 Media report

[경남신문]해인사, 내달부터 ‘국민힐링 프로젝트’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한국불교문화사업단
댓글 0건 조회 165회 작성일 22-08-29 11:38

본문

  • 법보종찰 합천 해인사는 오는 9월부터 12월까지 4개월간 3년째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 감염 사태와 고물가 고금리의 현 경제 상황 등으로 인해 지치고 힘든 국민들이 몸과 마음을 힐링하고 밝고 희망된 긍정적 마인드를 조성하는데 이바지 하기 위해 ‘국민힐링프로젝트’를 진행한다.

    해인사 국민힐링프로젝트는 ‘국민힐링 해인사 템플스테이’와 ‘국민힐링 달빛 콘서트’의 두 가지 사업으로 진행되며, ‘국민힐링 해인사 템플스테이’는 해인사 템플스테이 체험동과 가야산 해인사 일원에서 진행되며, 한부모가정·다문화가정·청소년 등 200여명(초대권 발행)을 초대한다.

    합천 해인사./경남신문DB/
    합천 해인사./경남신문DB/

    ‘초대권’을 소지한(동반자 1인 포함) 대상자는 해인사 템플스테이 홈페이지 내 ‘국민힐링 해인사 템플스테이’ 배너를 클릭해 ‘무료예약신청’을 하고 참가하면 된다.

    예약 신청은 해인사 템플스테이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접수만 가능하며, 8월 29일부터 접수할 수 있고, 참가 기간은 9월 6일부터 12월 24일까지다

    ‘국민힐링 해인사 템플스테이’ 참가자들은 ‘명승’으로 지정된 가야산과 자연·문화·종교가 어우러진 해인사 일원에서 몸과 마음을 휴식하면서, 장경판전 내부를 비롯한 해인사 경내의 다양한 문화유산을 직접 참관할 수 있다.

    또 참선과 명상, 다도 체험, 해인사 산내암자 순례, 가야산 중봉 미륵불 참배 그리고 가야산 정상 산행에도 도전할 수 있고, 가야산 홍류동 계곡의 소리길을 걸으며 신선의 경지를 느껴볼 수 있다.

    ‘국민힐링 달빛 콘서트’는 10월 9일 오후 5시부터 대구, 고령, 합천, 거창, 함양, 장수, 남원, 순창, 담양, 광주 등 10개 시·군 주민과 지자체장을 비롯한 약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인사 경내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달빛 콘서트’는 달구벌(대구)의 ‘달’과 빛고을(광주)의 ‘빛’이 합쳐진 동·서 화합의 콘서트이며, 가을밤을 환하게 밝히는 달빛 아래서 진행되는 콘서트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콘서트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최종 반영돼 건설 예정인 ‘대구~광주 달빛내륙철도’가 통과하는 지역 주민들과 지자체장이 참석하는 동·서 화합의 장이 만들어지게 된다.

    대구와 광주의 ‘달빛동맹(달빛포크협회)’ 소속 통기타 뮤지션, 가수 주현미, 최성수, 국악인 박애리와 팝핀 현준, 뮤지컬 가수 임태경과 김소현 등이 출연해 환한 달빛 아래서 참석한 모든 분들에게 감미로운 선율로 희망과 긍정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잊지 못할 해인사의 가을밤을 선물하게 된다.

    서희원 기자 sehw@knnews.co.kr